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08. 7. 8. 03:04

03. 오늘, OZ를 경험하다! (CanU801Ex)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Copyright ⓒ todayearly.tistory.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rackback 0 Comment 2
  1. Favicon of http://blackturtle.tistory.com BlogIcon 까만거북이 2008.07.08 23:24 address edit & del reply

    M480에 이어 멋진 리뷰를 또 보게 되었네요.
    오즈는 정말 멋진 서비스라고 생각합니다만, 캔유에서의 오즈는 굉장히 불편하지 않으셨는지 궁금합니다. 키패드를 이용하고 확대, 축소의 인터페이스도 그다지 편리하다는 느낌은 받지 못했습니다.
    혹여나 아이폰을 보지 못했으면 감지덕지니라고 생각했을텐데, 아이폰의 미려하면서도 편리한 인터페이스를 보니, 아쉬운 것은 사실이네요.
    좋은 리뷰 잘 보고 갑니다. :)

    PS. 두번째, 첫번째 글을 보니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자체에 대해서도 상세히 리뷰를 하셨더래서 더 자세히 알 수 있었습니다. 감사합니다. :)

    • Favicon of https://todayearly.tistory.com BlogIcon 오늘 2008.07.09 11:07 신고 address edit & del

      오즈 자체의 서비스는 아주 좋은 서비스라고 생각되어집니다. 비록 PC와 동일한 지원은 되지는 않지만 그래서 휴대폰에서 PC와 비슷한 화면을 보여주는 것은 확실히 좋습니다. 요금도 저렴하구요 ^^

      근데 두번째 사용기에서도 썼지만 캔유에서의 오즈는 많이 불편합니다. 다른 오즈지원폰인 아르고는 터치가 가능하기에 그나마 나은 것 같습니다만 캔유에서의 오즈는 한마디로 노가다입니다. ㅠㅜ